홍보센터

보도자료
HOME  >  홍보센터  >  보도자료

LG전자-LG이노텍, 지역사회 상생협력·장애인 고용 활성화 앞장

관리자 2022.04.19 08:35 조회 72

[기사입력 : 2022-04-18 11:09:29]

        

LG전자, 1사1촌 자매결연 맺고 가전제품 등 기증

LG이노텍, 올해 40명 내외 장애인 채용…‘위드 문화’ 정착

 

LG그룹 주요 계열사들이 농어촌 지역사회 발전을 위한 상생협력 실천과 장애인 고용 활성화에 앞장서고 있다.

 
 …중략

  

LG이노텍은 올해 설립 10주년을 맞아 ‘이노위드’는 조만간 파주와 구미지역에 3개의 카페위드를 추가 개설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노위드는 환경미화, 조경, 편의점, 사내 우편, 커피머신 관리 등 장애인에 적합한 다양한 사업을 운영하며 장애인 채용에 앞장서고 있다. 장애·비장애 직원이 함께 나누는 ‘위드 문화’를 정착해 나가고 있다.

현재 LG이노텍 이노위드 장애인 직원은 136명이다. 이중 중증 장애인이 107명으로 80% 가까운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회사는 장애인 직원들이 안전하게 근무할 수 있도록 각종 편의시설 및 작업환경도 개선해 나가고 있다. 또한 원만한 대인 관계에 필요한 체육활동, 은행 이용법과 같은 교육도 병행해 장애인 직원들의 사회적 자립을 돕는다.

이노위드 측은 “장애인 직원들은 누구보다 최선을 다해 맡은 바 업무에 임한다”며 “조직 구성원 중 한 사람으로서 당당히 제 몫을 해내고 있다는 사회적 성취감 덕분”이라고 설명했다.
LG이노텍 이노위드는 지난해 장애인 58명을 신규 채용한 데 이어 올해에도 40명 내외를 채용한다는 방침이다.

설진길 LG이노텍 이노위드 대표는 “장애인 구성원들은 LG이노텍 사업장 임직원들의 복지를 책임지고 있는 인재들”이라며 “이노위드는 앞으로도 장애인이 당당히 자립할 기회를 지속해서 제공해 나가며 장애직원들과 함께 행복일터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이노위드는 지난해 장애인 직원들의 근무 환경을 개선하고 장애인 채용을 확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장애인 고용촉진대회에서 국무총리상을 수상한 바 있다.


 

 


출저:   LG전자-LG이노텍, 지역사회 상생협력·장애인 고용 활성화 앞장